홈 병무청 소개 > 사이버홍보관 > 건강한 병역이행 수상작

건강한 병역이행 수상작

건강한 병역이행 풍토조성을 위하여 국민들이 직접 참여한 병역의무이행 수기집 입니다.

※ 병역이행수상작을 통해 재미있는 이야기와 감동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건강한 병역이행 수상작에 대한표이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첨부자료,수상자,회수,구분,조회수에 대한내용을 제공
제목 내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
작성자 : 병무청 작성일 : 2008-11-21 조회수 : 3196

제1회 건강한 병역의무 이행 수기집(상세 내용은 다음 참조) 제1회 건강한 병역의무 이행 수기집
아들을 軍에 보낸 부모님 마음 병무청에 내고 싶은 행복보험료
내 남자친구를 소개합니다(장려상/김지은)
유난히 길고 자루했던 하루가 홀러갔습니다. 무거운 발걸음을 이끌고 들어선 저를 고개를 빼꼼히 내밀고 맞아 주는 그것, 입가에 저절로 미소가 지어집니다. 이번엔 어떤 내용이 편지에 쓰여 있을까요? 설레는마음에 피곤함마저 싹 가셔 버리네요. 눈치 채셨겠지만 저는 남자친구를 군대에 보낸 사람입니다. 요즘 다들 고무신이라고 하나요? 이메일이다 문자메시지다 급박하게 둘아가는 세상에 혹여나 뒤처질까 조급한 마음으로 살아가기 십상인 세상에서 편지로 주고받는 마음은 평화롭고 소중합니다. 오늘은 훈련을 하다가 문독 올려다본 하늘이 색깔도 다양하고 구름도 참 예쁘다는 생각울 했다면서, 나에게도 하늘도 좀 올려다보는 여유를 가지면서 살라고 하네요_ 무뚝뚝했던 그가 이렇게 감성적으로 변하다니. 군대란 곳이 대단하기는 한가 봅니다.한자 한자 정성스레 써내려 간 그의 마음에 콧날이 찡해져 오네요. 편지함이 시나브로 채워져 갈수록 서로를 생각하는 마음도 차곡차곡 커져만 갑니다.
찬바람이 볼던 지난해 초겨울,어색한 빡빡머리를 하고 손율 흔들며 씨익 한번 웃어주고 돌아서 혼련소로 듈어가던 뒷모습이 아직도 이렇게 나 눈에 선한데 벌써 그가 군대에 간 지 1년이 다 되어갑니다. 그땐 그 모 습이 왜 그렇게 안쓰럽고 초라해 보이던지. 하지만 지금은 어떠나구요? 1년 사이에 그는참 많이 변했답니다. 처음엔 걱정도 많이 되었죠. 외동아들에 자유분방한 성격율 가진 그 가 단체생활에 잘 적용하긴 하는지, 훈련은 건강하게 잘 받을 수 있을는지, 힘들지는 않은지…. 군인을 가족으로 둔 사람이 면 누구나 다 할 그런 평범한 걱정들이요. 처음엔 물론 힘들어하더라구요 자유분방한 성격올 가진 그로서는 엄격한 규율로 이루어진 단체생활이 담답하기도 했겠지요. 그렇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그가 제게 보인 모습은 참 의외였습니다.처음 절 놀라계 한 그의 모습은 혼련소에 있을 때의 일입니다. 사격에서 1둥을 해서 전화를 하게 되었다며 떨리는 목소리로 기뼈하던 그의 목 소리에, 그가 작은 것에서 행복을 찾고 감사할 줄 아는 마음을 가지게 되 었다는 생각이 둘었습니다. 그가 저를 놀라게 한 것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사람들과의 어울림 속에서 작은 것이라도 나누는 마음과, 구성원들 간에 협동하는 마음음 배우고、사람들을 사귀고 작은 사회롭 경험하면서 그 안에서 인정 받으며 살아남는 방법도 터득한 것 같더라구요. 조금만 힘든 일에도 짜중부터 내고 쉽게 포기하던 그가 맡은 임무를 잘 수행했다고 하며 스스로 기뻐하는 모습을 보면 성취의 기쁨도 알게 된 것 같고, 책임감도 강해 진것 같구요.
어느 날은 유격훈련에서 조교를 맡았는데 훈련을 열심히 인솔해서 특별 포상휴가를 받게 되었다면서 전화를 했더라구요 오랜만에 보겠구나... 하고 있는데 며칠 후에 그 휴가를 지금까지 포상을 한 번도 받지 못 했던 다른 동료에게 양보했다고,얼굴 보려면 조금 더 기다려야 하지만 마옴은 뿌듯하다고 하더라구요. 군인에게 휴가는 참으로 달콤한 일탈이죠? 그런 기뿜을 다른 사람에게 양보할줄아는 그의 모습에 어찐지 조금더 성숙해진 그가느껴져 얼굴은 보지 못했지만 하나도 아쉽지 않았어요. 부모님께 편지를 받고 눈물을 홀렸다면서 지금까지 너무 부모님 속율 태운 것 같아 죄송하다고. 지금 이 순간부터는 효자 아들이 되어야겠다 고 말하던 것도 귀에 선합니다. 부모님과 가족율 생각하는 마음,그리고 저를 아까는 마음도 한결 더 커진 것 같아 가슴이 뿌듯합니다. 사회의 구성원이었지만 사회가, 이 나라가 어떻게 돌아가는지에는 통 관심이 없었던 그가 나라를 지킨다는 자부심에 저보고 두 다리 쪽 뻗고 자라고 하더군요. 대북정책이나 통일문제에 대해서도 나름대로의 생각올 정립하고 고민하는 모습에 한충 더 성숙한 그를 느절 수 있었습니다. 아 참! 중요한 것을 빼놓을 뻔했네요 규칙적인 생활과 훈련,체력단련 운동 등으로 깡말랐던 몸도 권상우 몸매 부럽지 않게 건강해졌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많이 변한 모습은,그가 자신의 존재에 대해 생각 하고、현재 자신의 위치를 꼼꼼히 따져 보고 미래의 모습까지도 구상하 고 있다는 것입니다. 하루하루를 그저 즐기기만 하며 살아가던 그가 자신을 돌아보고 있습니다. 힘든 일율 극복하며 지금까지 헐렁하게 살아왔던 자신옳 반성하고 걸어온 길올 되돌아보고 앞으로 걸어야 할 길을 구상하고 있답니다. 평소엔 잘 읽지 않았던 책도 제대할 때까지 100권을 읽겠다는 계획도 세워 놓았던걸요? 남는 시간율 쪼개 공부도 하고 책도 보면서 미래툴 준비하고 있다고 하니, 이젠 그보다 더 기회가 많은 사회에서도 열심히 뛰지 않고 있던 제 모습이 부끄러워지더라구요. 그래서 저도 그룰 본받아 열심히 하루하루 롤 보내고 있습니다. 사람들은 흔히 군대에서의 시간이 정지해 있다고 말들 하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끊임없이 돌아가고 있는 것입니다. 멀리, 높이 뛰기 위해서 는 도움닫기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은 누구나 다 아는 사실입니다. 그들은 그곳에서 열심히 도옴닫기를 하고 았는 것입니다. 사회로 나왔을 때 누구보다 멀리 그리고 높이 뛸 수 았도록. 그에게 군대에 있는 2년이라는 시간은 자산을 갈고 닦고 조이기에 좋은 기회가 되는 시간인 것 갈습니다. 더 멋지고 늠름해져서 사회로 나올 남자찬구의 모습을 상상하며 저는 오늘도 그에게 편지를 씁니다. 군인인 네가 참 자랑스럽다고.

첨부파일
수상자 김*은
회수 제1회
구분 일반부
공지사항에 대한 다음글과 이전글의 제목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다음글 ▲ 나를 만들어 준 군대
이전글 ▼ 10월 22일,그날의 행군
병무민원상담
  • 전화번호 1588-9090
  • 현재 페이지의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담당정보 :
  • 담당자명 :
  • 자료기준 :
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